사회공헌

home > 사회공헌 > 사랑의 꿈나무

사랑의 꿈나무

함께 가요! 아동 후원 사업

미래의 희망이 될 아이들과 함께 가는
사랑의 꿈나무 아동 후원 사업

kt skylife는 우리 아이들이 미래의 꿈과 희망을 키울 수 있도록 아동 후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2013년과 14년에는 보건복지부와 함께하는 ‘행복나눔N캠페인’을 통해, 전국 아동복지시설 331개소에 방송수신장비 및 시청료를 무상 지원했습니다.

2015년에는 망원청소년문화센터 내에 아이들을 위한 공부방을 건립하고, 교육방송 시청을 위한 위성방송을 무상 지원했습니다. 또한 직원이 주기적으로 방문하여 학원을 다니기 어려운 아이들에게 1대1로 공부를 가르치고 있습니다.

2016년부터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과 함께 장애 어린이들의 재활치료와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고 있으며, 이외에도 지역 아동센터와의 결연 등을 통해 지속적인 아동 후원 사업을 펼치고 있습니다.

또한 2017년부터는 kt그룹과 협력하여 문화 체험의 기회가 적은 아이들을 위해 ‘사랑의 꿈나무 투어’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습니다.생생한 방송 현장 견학과 체험을 통해 미디어 분야 진로 탐색의 기회를 제공하고 방송 인재로서의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kt skylife는 방송 콘텐츠 기업으로서의 특성을 살려 미래 세대 주역인 아이들을 위해 지속 가능한 아동 지원사업을 이어 나가겠습니다.

아동 후원현장 사진 1

아동 후원현장 사진 2

북한이탈아동과 사랑의 꿈나무 투어..."가정의 달, 북한이탈아동에게 꿈과 희망을"

등록일 2018-05-16

조회수 2373

작성일:2018년 5월 16일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사랑의 꿈나무 투어를 실시하고 북한이탈아동에게 다양한 미디어 체험 기회를 제공했습니다.

5월 14일 서울 구로구 금강학교에 재학 중인 초등학생 18명을 초청해 ‘사랑의 꿈나무 투어’를 진행했는데요. 일일 견학프로그램을 통해 위성방송 제작·송출시설 견학, 어린이방송 성우 더빙 실습 등 다양한 방송 현장 체험 기회를 제공했습니다.

금강학교는 탈북아동·청소년이 한국 사회에 조기 정착해 원활하게 교육을 받도록 돕는 기숙형 대안학교입니다. 재학생들은 어린 나이에 부모를 따라 탈북했지만, 늦은 시간까지 생계를 위해 일하는 부모 사정상 방치되기 쉬워 대안학교에 모여 생활하며 일반 학교 진학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스카이라이프는 지난 3월 20일 북한이탈주민지원재단 (남북하나재단)과 업무 협약을 맺고, 올해부터 북한이탈주민 보호·교육시설에 사랑의 안테나를 지원하고 북한이탈아동·청소년에겐 사랑의 꿈나무 투어를 제공키로 했습니다. 북한이탈주민의 생활과 교육·문화 전반에 도움을 주는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통일 미래를 준비하는 일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입니다.

스카이라이프는 대안학교에서 생활하는 북한이탈아동들이 대한민국에서 꿈과 희망을 키우고 건강하게 성장·자립하길 바랍니다. 사랑의 안테나와 사랑의 꿈나무 투어를 통해 문화·정보 격차를 줄이고 사회 관계망을 확대해 우리 사회의 건강한 구성원이 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