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보센터

home > 홍보센터 > 보도자료

보도자료/공지

국내최다 HD채널, 최고의 방송 콘텐츠를
제공하는 케이티스카이라이프의 소식을 전달해 드립니다.

KT스카이라이프, 8K UHD로 국내 UHD 방송시장 선도('18.10.25 배포)

등록일 2018-10-26

조회수 124

위성방송 KT스카이라이프(대표이사 강국현)가 8K UHD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며 ‘UHD 1등 플랫폼’ 으로써의 위상을 강화하고 있다.

KT스카이라이프는 지난 24일 상암동 본사에서 한?일 간 8K UHD 와 관련한 기술협력 워크숍을 개최했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된 이번 워크숍은 일본과 국내의 UHD 관련 각계 전문기관이 참여했다.

일본은 총무성 주도 하에 이미 지난 2월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에 8K 위성 시험방송을 선보였으며 NHK는 이미 2017년부터 하루 8시간 편성으로 8K UHD 실험방송을 실시하고, 올 12월부터는 8K UHD 본 방송을 송출하는 등 국내 보다 한 발 앞서 UHD 시장을 개척해 나가고 있다.

이번 워크숍에는 일본 통신 전자기기 종합기업 NEC가 일본 대표 사업자로 참여하고 국내에서는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서울미디어대학원대학교(SMIT) ▲영남대학교가 참가해 8K급 UHD전송기술 방식과 8K 방송의 현황을 짚어보고 5G와 위성 간의 결합 등 차세대 방송 방향에 대해 심도 깊은 토론을 진행했다.

KT스카이라이프는 작년에 개최한 제 1차 한?일 기술협력 워크숍을 통해 올 2월 8K UHD 실험방송을 성공한 바 있다. 당시 KT스카이라이프는 ETRI, 삼성전자와 천리안 위성을 통해 전송된 8K UHD 영상을 국내 최초로 전국 단위 방송 시연에 성공하고 그 성과에 힘입어 유럽과 중국에서 한국과 8K UHD 기술협력 및 위성 송출을 타진하는 등 국내 UHD 산업 발전에 앞장서왔다.

KT스카이라이프는 이번 워크숍 결과를 반영하여 내년 2월에는 삼성이 이번 달 국내 출시한 ‘QLED 8K’ TV와 천리안 위성을 이용해 2차 8K UHD 실험방송을 추진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위성 8K UHD 방송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T스카이라이프 이한 기술본부장은 “올해 위성방송은 무궁화 7호 위성 중계기를 확보하여 UHD방송 인프라를 강화했으며 국내 UHD TV 판매도 지속 확대되는 등 UHD 시장 환경이 개선되고 있다. KT스카이라이프는 끊임 없는 위성방송 기술 고도화를 통해 UHD 방송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